언론자료실

서울 생명위, 제18회 ‘생명의 신비상’ 10월 31일까지 공모(23.08.25)

관리자 | 2023.10.26 16:27 | 조회 195

서울 생명위, 제18회 ‘생명의 신비상’ 10월 31일까지 공모

https://img.cpbc.co.kr/newsimg/upload/2023/08/29/zlV1693296077223.jpg 이미지

서울대교구 생명위원회(위원장 정순택 대주교)가 인간 생명의 존엄성에 대한 가톨릭교회의 가르침을 구현하기 위해 제정한 제18회 ‘생명의 신비상’을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공모한다.

공모 부문은 생명과학ㆍ인문사화과학ㆍ활동 분야다. 생명과학 분야 응모 자격은 성체줄기세포 및 세포치료 연구에서 탁월한 업적으로 가톨릭 생명윤리에 근거해 생명과학분야 발전에 기여한 연구자 개인 및 단체다. 인문사회과학 분야는 가톨릭 생명윤리를 바탕으로 독창적인 연구 업적이나 논문, 학술 저서를 남긴 연구자를 대상으로 한다. 활동 분야는 인간 생명을 수호하고 돌보며 인간 생명의 존엄성을 알림으로써 생명 문화 확산에 기여한 개인 및 단체다.

각 분야에서 본상과 장려상을 시상하고, 대상은 각 분야를 종합해 선정한다. 수상자는 서울대교구장 명의 상패와 상금(대상 3000만 원, 본상 2000만 원, 장려상 1000만 원)을 받는다. 제출 서류 양식을 비롯한 세부사항은 생명의 신비상 홈페이지(http://생명의신비상.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18회 생명의 신비상 수상자는 2024년 5월 5일 주교좌 명동대성당에서 봉헌되는 생명 주일 미사 때 발표된다. 시상식은 내년 6월에 열릴 예정이다. 문의 : 02-727-2351, 생명위원회(인문사회과학분야 및 활동분야) / 02-2258-8269, 가톨릭세포치료사업단(생명과학분야)

박예슬 기자 okkcc8@cpbc.co.kr

언론사 : 가톨릭평화신문
twitter facebook
댓글 (0)
주제와 무관한 댓글, 악플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